"데뷔 2년차 패션모델!"
그런데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지난해 말, 중국에서 열린 한 패션쇼에선 사인 공세를 받았다고 한다. 국내에서도 마찬가지다. 쇼가 끝난 뒤, 수많은 팬들이 그와 함께 사진 찍기 위해 줄 서는 모습을 직접 보기도 했다. 신인 모델로서는 꽤나 이례적인 현상이다. 이미 모 언론사와 단독 인터뷰까지 했던데, 내용을 보니 연기 공부 중이라고. 미술학도를 꿈꾸다 우연히 패션모델로 데뷔했고, 이제 배우로 거듭날 예정인 그의 이름은 바로―

스트리트 패션 칼럼 : 모델계의 뽀로로

   강철웅이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내가 그에게 건넨 첫마디는

"모자가 너무 예쁜데 혹시 사진 촬영 가능할까요?" 였다. 즉, 누군지 못 알아봤던 것.


굳이 변명을 하자면!


봄햇살에 반사되는 강렬한 형광 비니가 무엇보다 눈에 띄었다는 것이 첫 번째 이유이며, 그의 얼굴이 워낙 작아서 누군지 쉽게 가늠하지 못했다는 것이 두 번째. 그리고 스트리트 패션을 촬영할 땐 '옷을 어떻게 입었냐'에만 집중하는 탓에 얼굴을 제대로 확인하지 않는다는 점이 세 번째 이유다.


그래서 사진 찍고난 뒤, 그에게 수첩을 내밀며

'이름과 이메일을 적어달라'는 망언까지 서슴지 않았다.


심지어 바로 직전에 이렇듯



런웨이에 올라선 모습을 찍었으면서도 나는 그를,

'길거리에서 만난 옷 잘입는 사람'으로만 생각하고 말았다.


어디 그뿐일까.

집에 와서 사진을 정리하다보니 이런 것도 나왔다.



패션쇼가 시작되기 전의 '리허설 모습'.


이처럼 이미 여러 차례에 걸쳐 카메라 뷰 파인더로 그를 봤음에도 불구하고,

그가 패션모델이라는 사실마저 망각하고 있었던 것이다.


그러나 그는 이메일과 이름을 적어달라는 나의 부탁에 한치의 망설임이나 눈빛의 흔들림도 없이 또박또박, 직접 자신의 이름을 썼다. 이를테면 '오리지날 사인'을 받은 셈이다. 그리고 내가 뒤돌아서자마자 벌어진 일은 '수많은 사람들이 그에게로 몰려가 사진 촬영을 하는 사태'.


그제서야 나는 '뭔가 무례한 일을 했구나' 하고 직감했다.

그런데 이보다 더 놀라웠던 점은!



그가 이미 '군필자'라는 것.

이제 갓 스무살이나 되었을까, 하고 생각했었는데 군복무까지 마쳤다고 한다. 그래서 인물 정보를 검색해 보니―



강철웅 / 모델
출생 1987년 11월 13일
신체 키187cm
팬카페
상세보기

나이가 마냥 어리지만은 않다.

형광색 비니 차림인 그가 안경까지 썼다면 '뽀로로'와 비슷한 이미지가 아닐까, 라고 생각했었는데 말이지.^^. 20대 중반이지만 여전히 소년같은 순수한 모습을 지녔다는 점이 아마 그의 매력인 듯하다. 그리고 아주 잠깐 만났지만,


여운이 남는 친절함과 겸손하면서도 예의 바른 모습도 분명 장점이다.

그래서 나름대로 붙여본 그의 별명은 <모델계의 뽀로로>.



   배우 데뷔를 준비하고 있다는데
   앞으로 패션모델은 물론, 좋은 연기자로도 거듭나시길...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아래 추천 버튼도 꾸욱 눌러주시고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1. 핑구야 날자 2011.05.07 12:33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페이스가 깜찍한데요ㅡ, 개인적으로 똥산바지라고 하나요 취향에 맞지 않아서....
    바지는 스타일이 좀 아니것 같기고 하고,,ㅋㅋ

    • 하얀 비 2011.05.07 23:05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전체적인 컬러는 무척 조화롭게 잘 소화하셨더라고요. 특히 모자랑 재킷 컬러 매치는 놀라웠을 정도..^^ 미술 공부를 오랫동안 하셔서 그런지 컬러 감각이 탁월하신 듯했답니다.

    • 핑구야 날자 2011.05.08 07:52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바지의 컬러는 딱인데 그래도 바지 스타일이 ㅜㅜ
      제가 좀 더 배워야 할까봐요,.,ㅜㅜ

  2. 봉봉♬ 2011.05.07 13:31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우와..뭔가 되게 순~하고 예쁘장하게 생기셨네요.ㅎㅎㅎㅎ
    모자가 참 특이...ㅋㅋ 아무나 소화 못하겠네요.

    • 하얀 비 2011.05.07 23:06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키는 큰데 얼굴이 정말 작으셔서 뭐랄까..
      형언하기 힘든 미적 분위기가 있으셨답니다.
      모자는 정말 예뻤어요. 사실 저 모자 때문에 사진 찍어야겠다고 생각했었거든요.

  3. 하늘제왕 2011.05.07 19:17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정말 모델처럼 이목구비가 수려하네요..부러워요

  4. 은으1레드 2011.05.08 05:37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색깔과 모자의 느낌이 얼굴에 잘 매치되는 좋은 사진이네요^^, 저는 이분을 처음보았는데 이제부터는 잘 알아두어야겠습니다. ㅎ

  5. 송중기앓이 2011.05.08 15:47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정말 멋지시다... 근데.. 우리학교 얼짱과 비슷하게 생겼네...암튼 짱!!!

  6. 2011.05.08 21:03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7. 하~암 2011.05.09 07:23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오호 멋진데요..더군다나 요즘 군필자라는게 더더욱 멋집니다..

  8. 2011.05.22 10:07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9. 한씨이야기 2011.05.23 02:43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남자지만.. 이런 멋진분들 보면 질투나서 하루이틀 정도 휴유증 남아서 자신감이 사라지는 ㅠㅠ

    • 하얀 비 2011.05.23 10:34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ㅠㅠ. 저도 그래요. 멋진 분들 보면 괜히 그런 맘이 들 때가 있죠. 하지만 그저 아름다운 이웃이라 생각하고 나 자신의 아름다움은 뭘까, 고민해보는 기회를 주기도 한답니다.^^

  10. 젤라비 2012.09.12 21:03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이 분 팬이데 이 사진 자주 보여서 주소 보고 처음으로 이 티스토리 보게 됐네요.
    좋은 스트릿패션 사진들 잘 보고가요^^

  11. 젤라비 2012.09.12 21:03 신고 댓글주소 | 수정 | 삭제 | 댓글

    이 분 팬이데 이 사진 자주 보여서 주소 보고 처음으로 이 티스토리 보게 됐네요.
    좋은 스트릿패션 사진들 잘 보고가요^^


글 구독하기-아래 버튼만 누르면 된답니다.

+RSS FEED 다른 글 읽어보기
 
블코 추천버튼한RSS 추가버튼구글리더기 추가버튼
※패션쇼 5시간전,백스테이지엔 무슨 일이?
※패션쇼에서 만난 스타들
※페트병과 폐그물이 유니폼으로 변신?
※낡은 청바지의 적나라한 변신